본문 바로가기

와플즈 HOMEPAGE 맛있는 홈페이지 굽기, 와플즈!

웹진

`경기도, 날씨도 안 도와주네`…하이네켄, 어닝쇼크

유세영 | 2014.11.20 | 조회 205

 

[이데일리 이정훈 기자] 세계 3위 맥주업체인 네덜란드 하이네켄이 지난 3분기(7~9월)에 어닝쇼크를 경험했다. 가뜩이나 경기가 좋지 않은 가운데 비가 많은 궂은 날씨까지 겹쳐 매출이 줄어든
`경기도, 날씨도 안 도와주네`…하이네켄, 어닝쇼크
탓이다.

하이네켄은 21일(현지시간) 지난 3분기중 매출이 전년동기대비 0.2% 증가한 51억유로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는 53억2000만유로였던 시장 전망치에 크게 못미치는 수준이었다.

유럽 지역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라거 맥주를 비롯해 ‘솔(Sol)’, 사과 발효주 ‘스트롱보우 골드’(Strongbow Gold)’, 흑맥주 ‘암스텔’(AMSTEL) 등 다양한 브랜드를 판매하고 있는 하이네켄이 이 기간중 판매한 맥주량은 0.2% 오히려 줄었다. 이 역시 0.5% 증가할 것이라던 예상을 벗어난 것이었다.

장 프랑소와 반 박스미어 하이네켄 최고경영자(CEO)는 “글로벌 경제 환경이 큰 변동성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유럽에서 가장 판매가 많은 여름철에 날씨가 너무 습해 판매가 좋지 않았다”고 말했다.

다만 하이네켄은 종전 연간 실적 전망은 하향 조정하지는 않았다.

앞서 하이네켄은 세계 2위 주류회사인 SAB밀러로부터 인수 제안을 받았지만, 이를 거절한 바 있다.

 



 

장바구니
  상품정보 판매가 수량 합계 제외
장바구니에 담긴 상품이 없습니다.
구매금액
0원
총 배송비
무료배송
총 결제 예정 금액
0
즉시 구매하기
상품보관함
선택 상품사진 상품정보 판매가 적립금 보관날짜 장바구니 제외
상품보관함에 보관된 상품이 없습니다.
상품사진을 클릭하시면 새창으로, 상품명을 클릭하시면 현재창에서 상품열람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상품의 진열이 중단되거나 운영자에 의해서 삭제될 경우 상품보관함에 보관했던 상품은 자동으로 제외됩니다.
전체 장바구니 담기
오늘 본 상품이 없습니다.
본 웹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이메일 주소의 무단수집을 거부하며, 자세한 내용은 하단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이메일을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 판매, 유통하거나 이를 이용한자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 제 50조의 2규정에 의하여 1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집니다.

01. 누구든지 전자우편주소의 수집을 거부하는 의사가 명시된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자동으로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는 프로그램,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전자우편주소를 수집하여서는 아니된다.
02. 누구든지 제1항의 규정을 위반하여 수집된 전자우편주소를 판매·유통 하여서는 아니된다.
03. 누구든지 제1항 및 제2항의 규정에 의하여 수집/판매 및 유동이 금지된 전자우편주소임을 알고 이를 정보전송에 이용하여서는 아니된다.
  • 최근 본 상품이 없습니다.